대전시향 18일 '전원속의 브람스' 공연
대전시향 18일 '전원속의 브람스' 공연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7.11 10:00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교향악단은 오는 18일 마스터즈시리즈 7 '전원속의 브람스'를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큰마당에서 이병욱의 객원지휘로 연주한다.

알프스 지방 전원의 평화로움과 여유를 느낄 수 있는 브람스 교향곡 2번을 메인 프로그램으로 지휘하고 전반부는 아르투니안 트럼펫 협주곡을 함께 선보인다.

이병욱 지휘자는 인천시향 음악감독으로 국내외 교향악단은 물론 오페라, 발레, 현대음악에 이르는 다양하고 폭넓은 프로그램을 통해 연주자들이 신뢰하는 음악감독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아르투니안 트럼펫 협주곡은 트럼펫의 강한 힘과 화려한 기교가 맘껏 발휘되는 자유분방하고 열정적인 곡으로 트럼펫 협주곡 중에서 가장 많이 사랑받고 있다.

대전시향 트럼펫 수석을 지냈던 트럼페터 임승구(충남대 관현악과 교수)가 맡아 단원들과 같이 호흡한다. 생기가 넘치는 강렬한 연주를 선사해온 호소력 짙은 트럼펫의 여운을 느껴 볼 수 있을 것이다.

이번 공연의 대미를 장식할  브람스 교향곡 2번은 브람스의 전원 교향곡이라고도 불리는 작품으로 색채나 선율에 있어 밝고 즐거운 분위기가 곡 전반에 흐르고 있고 그의 다른 교향곡과는 달리 인간의 온화한 마음과 자연의 맑은 숨결, 눈부신 경쾌함이 느껴지는 곡이다.

여름밤 연주회에 찾아온 관객들에게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시원한 음악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안전하고 철저히 지키고 있고, 방역 지침에 따른 거리 두기로 좌석 운영을 최소화해 진행된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야옹이 2021-07-12 00:58:11
거리두기 마스크착용 필수입니다

제노비아 2021-07-11 12:35:33
한여름밤 브람스와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