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안전공단-에너지재단, 교통사고 피해가정 복지 향상 업무협약
교통안전공단-에너지재단, 교통사고 피해가정 복지 향상 업무협약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6.28 16:1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상국 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 본부장(왼쪽), 최영선 에너지재단 사무총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 김상국 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 본부장(왼쪽), 최영선 에너지재단 사무총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는 에너지재단과 '교통사고 피해가족 에너지 복지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협약은 교통사고로 주거환경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가정의 에너지 복지 향상을 위해 시행됐다.

양 기관은 우리 주변의 에너지 빈곤층의 생활고를 해소하기 위해 지속가능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협약했다. 

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에서 추천하는 교통사고 피해가정이 에너지재단 에너지 효율개선사업 대상에 우선적으로 배정되도록 할 계획이다.

공단은 에너지 사용 환경 개선이 필요한 지원 대상가구를 적극 발굴하고 재단에서 공단이 추천한 대상가구에 냉방지원, 보일러교체, 단열공사, 바닥공사, 창호공사 등 에너지 사용 환경을 개선할 수 있는 고효율 물품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협약은 공단 서울본부에서 주관하지만 공단의 타지역본부 지원대상자에 대한 에너지복지 지원사업도 에너지재단과 별도의 협약 없이 동일한 효력을 갖게 된다.

김상국 공단 서울본부 본부장은 "협약은 양 기관의 전략적 상호업무협력을 통해 자동차사고 피해가정의 에너지 복지를 향상시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다"며 "업무협약을 통해 서울지역뿐만 아니라 전국적인 교통사고 피해가정의 에너지 복지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