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민선7기 국내 기업 투자 유치 10조 '돌파'
충남도 민선7기 국내 기업 투자 유치 10조 '돌파'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6.21 08:2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남도가 민선 7기 국내기업 투자 유치 10조 돌파를 했다. ⓒ 충남도
▲ 충남도가 민선 7기 국내기업 투자 유치 10조 돌파를 했다. ⓒ 충남도

충남도는 민선7기 출범후 공장을 준공하고 가동하기 시작한 업체는 2244개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이 가운데 수도권에서 이전한 기업은 61개다. 투자 금액은 10조9472억원, 신규 고용 인원은 4만3409명으로 나타났다.

연도별 신규 준공·가동 기업과 투자액은 2018년 7∼12월 394개 1조9342억원, 2019년 749개 3조7363억원, 지난해 752개 3조2247억원이다.

올해 1∼5월은 349개사 2조52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92개사 1조821억원에 비해 57개 기업 9699억원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업종별로는 조립금속기계 88개, 전기전자통신 60개, 식품 46개 등으로 나타났다.

도는 민선7기 들어 우량 기업 선별 유치, 전국 단위 유치 활동 전개 로 기업 유치 정책을 전환했으며 상생산업단지 조성 등으로 기업이 찾아오는 투자 환경을 조성해 왔다.

도는 △4대 전략 산업 과 권역별 특화 산업 집중 유치 △대기업 유치를 통한 협력업체 동반 이전 유도 △기업 실수요 맞춤형 토지 적기 제공 △우량 기업 유치 대상 지역 확대와 다변화 △국내 복귀 기업 유치 확대 △전략적 기업 유치 홍보와 전문가 그룹 운영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원 확대 등을 전략으로 설정하고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목표는 국내 기업 750개사 유치, 국내 복귀 기업 2개사 이상 유치로 잡았다.

이영석 투자입지과장은 "민선7기 실질적으로 이뤄진 투자 금액이 10조원을 넘어선 것은 원활한 교통 인프라, 저렴한 분양가, 풍부한 인적 자원 등 충남의 기업하기 좋은 여건과 도의 적극적인 투자 유치 전략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한 것"이라며  "더 많은 우량 기업 유치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 추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