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차세대 8나노 RF 공정 기술 개발 … 5G 통신용 파운드리 강화
삼성전자, 차세대 8나노 RF 공정 기술 개발 … 5G 통신용 파운드리 강화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6.09 14:5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화성캠퍼스 파운드리 ⓒ 삼성전자
▲ 화성캠퍼스 파운드리 ⓒ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차세대 '8나노 RF(Radio Frequency) 공정 기술'을 개발하고 5G 이동통신용 반도체 파운드리 서비스를 강화한다.

삼성전자는 8나노 RF 파운드리로 멀티 채널, 멀티 안테나를 지원하는 5G 통신용 RF 칩을 원칩 솔루션으로 제공해 서브 6GHz부터 밀리미터파까지 5G 통신 반도체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5년 28나노 12인치 RF 공정 파운드리 서비스를 시작한 후 2017년 업계 최초 본격 양산을 시작한 14나노를 포함해 8나노까지 RF 파운드리 솔루션을 확대했다.

RF 칩은 모뎀칩에서 나오는 디지털 신호를 아날로그로 변환해 무선 주파수로 바꿔주고 반대로 모뎀칩으로 전송하기도 하는 무선 주파수 송수신 반도체다.

주파수 대역 변경과 디지털·아날로그 신호 변환을 하는 로직 회로 영역과 주파수 수신, 증폭 등 역할을 하는 아날로그 회로 영역으로 구성된다.

삼성전자는 2017년부터 지금까지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5억개 이상 모바일 RF 칩을 출하하며 시장 리더십을 유지하고 있다.

삼성전자 8나노 RF 공정은 이전 14나노 공정 대비 RF 칩 면적을 35% 줄일 수 있으며 전력 효율도 35% 향상된다.

삼성전자는 적은 전력을 사용하면서도 신호를 크게 증폭할 수 있는 RF 전용 반도체 소자 'RFeFET™'를 개발해 8나노 RF 공정에 적용했다.

삼성전자는 RFeFET™ 전자가 흐르는 통로인 채널 주변부에 특정 소재를 적용하고 물리적인 자극을 통해 전자 이동 특성을 극대화했다.

RFeFET™의 성능이 크게 향상돼 RF 칩 전체 트랜지스터의 수가 줄어 소비전력을 줄일 수 있고 아날로그 회로 면적도 줄일 수 있다.

이형진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기술개발실 마스터는 "삼성전자는 최첨단 RF 파운드리 경쟁력을 바탕으로 5G를 비롯한 차세대 무선통신 시장을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