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47주년 전기안전공사 노사 공동 'ESG 경영' 선언
창립 47주년 전기안전공사 노사 공동 'ESG 경영' 선언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1.06.04 15:33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지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왼쪽)과 김정진 노조위원장이 노사 공동 선언문에 서명했다. ⓒ 한국전기안전공사
▲ 박지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왼쪽)과 김정진 노조위원장이 노사 공동 선언문에 서명했다. ⓒ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창립 47주년을 맞아 환경·사회·지배구조를 포괄하는 ESG 경영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지속가능한 경영 의지를 다졌다.

공사는 4일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열린 창립 기념행사에서 국민과의 세 가지 약속을 담은 'ESG 비전(깨끗한 환경과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Clean KESCO)'를 선언하고 노사 공동 실천을 다짐했다.

▲ 박지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왼쪽)과 김정진 노조위원장이 노사 공동 선언문에 서명하고 있다. ⓒ 한국전기안전공사
▲ 박지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왼쪽)과 김정진 노조위원장이 노사 공동 선언문에 서명하고 있다. ⓒ 한국전기안전공사

선언에는 △친환경 생태계를 선도하는 환경경영 △취약계층 안전복지를 위한 사회적 책임 강화 △윤리경영 실천과 투명한 의사결정을 통한 지배구조 개선 등을 실천 목표로 담았다.

공사는 박지현 사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ESG 경영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업계와 시민 의견을 모아 신재생에너지 보급 활성화, 이사회 내 관련 위원회 운영 등 20개 과제를 마련해 ESG 경영을 본격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박지현 사장은 "환경과 안전의 사회적 가치 실현, 책임 있는 윤리경영을 통해 국민에게 더욱 신뢰받는 공공기관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