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대전교도소 이전" 박범계 법무부 장관 방문
허태정 시장 "대전교도소 이전" 박범계 법무부 장관 방문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6.04 10:3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허태정 대전시장이 대전교도소 이전을 위해 박범계 법무부장관과 논의 했다. ⓒ 대전시
▲ 허태정 대전시장이 대전교도소 이전을 위해 박범계 법무부장관과 논의했다. ⓒ 대전시

허태정 대전시장은 정부과천청사에서 박범계 법무부장관과 '대전 교도소 이전사업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고 4일 밝혔다.

허 시장은 대전교도소 이전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을 가져 달라고 요청했다.

대전교도소 이전사업은 지난 2019년 정부의 국유재산 위탁개발사업으로 선정돼, LH가 신규교정시설을 건립하고 현 교도소 부지를 개발해 비용을 충당하는 위탁방식으로 추진하고 있다.

사업수지개선을 위해 3자가 지속적인 실무협의회를 거쳐 사업수지개선안을 마련했지만, 지난 3월 LH 땅투기 문제가 불거지면서 사업이 주춤한 상태다.

허 시장은 대전교도소 이전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사업성 개선방안과 교정시설이 신설되는 방동 주변 지역주민들을 위한 편익시설을 설치해 줄 것을 요청했다.

박범계 장관은 "교도소 이전 사업이 대전시민의 오랜 숙원사업임을 공감하고 사업이 신속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위탁사업시행자인 LH의 조직개편이 마무리 되면 법무부, 대전시, LH 3개 기관이 사업시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 한다는 계획이다.

허 시장은 "박범계 법무부 장관을 비롯한 지역 국회의원과의 공조를 통해 시 현안사업인 대전교도소가 조속히 이전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