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정보 앱 '안전 콘텐츠' 강화된다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 '안전 콘텐츠' 강화된다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4.20 13:5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이용객 안전운전을 위해 '고속도로 교통정보' 앱 안전 콘텐츠를 대폭 강화했다고 20일 밝혔다.

앱은 교통지도, 교통속보, 노선별 교통상황, 교통방송 등 기능을 제공한다.

일 평균 20만명이 해당 앱을 이용하며 지난해 12월 기준 누적 다운로드는 1700만건이다.

공사는 개편으로 △사고·작업 구간 CCTV영상 △상습 위험구간 △전면차단 구간 알림 표출 등 추가 정보를 제공한다.

출발에서 도착까지 고속도로 교통상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고 유익한 부가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공사는 작업구간 정체예측 등 교통안전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해당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고속도로 교통정보를 검색하거나 QR코드를 통해 다운로드할 수 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적극적인 사용자 의견 청취와 분석을 통해 안전과 편의 향상을 위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