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릉 재실 15일부터 책방으로 개방된다
세종대왕릉 재실 15일부터 책방으로 개방된다
  • 강재혁 기자
  • 승인 2021.04.14 18:21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대왕릉 작은 책방(내부) ⓒ 문화재청
▲ 세종대왕릉 작은 책방(내부) ⓒ 문화재청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세종대왕릉(英陵) 옛 재실을 작은 책방(冊房)으로 꾸며 오는 15일부터 관람객에게 개방한다. 재실은 능에서 제사를 지내기 위하여 지은 집이다.

세종대왕릉 옛 재실은 1971년 영릉 성역화사업당시 건립됐다. 이후 발굴조사에서 원 재실의 위치가 확인돼 문화재청이 2014년부터 4년간 영·영릉 유적 종합정비사업을 통해 원래 위치에 새롭게 재실을 복원‧건립했다.

이번 행사는 복원 전에 건립됐던 옛 재실을 도서공간과 휴식공간으로 조성, 관람객들이 한옥의 정취를 느끼며 편안하게 책을 읽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됐다.

세종대왕릉 작은 책방(冊房)은 세종대왕께서 만든 조선 시대 출판과 인쇄를 담당한 관청인 책방(冊房)에서 이름을 따왔다.

옛 재실의 안채와 행랑채에 최대 36인이 이용할 수 있는 3개의 열람실로 구성됐다.

열람실에는 여주시립도서관과 협업해 기증받은 아동서적, 일반교양도서를 비롯한 세종대왕과 문화재 관련 도서 등 500여권의 서적이 비치됐다.

세종대왕릉을 방문한 관람객 누구나 자유롭게 열람할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좌석간 충분한 거리를 유지하면서 운영할 예정이다.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15일부터 한 달간 책방 시범운영을 거친 후 세종대왕 탄신 624돌 숭모제전이 열리는 다음달 15일에 정식 개방할 예정이다.

김명준 소장은 "앞으로도 인문학 교육, 저자 특강 등 작은 책방(冊房)을 활용한 다양하고 의미 있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개발해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1-04-14 20:10:58
좋은경험이되겠어요

용만이 2021-04-15 06:09:37
이용하시는 분들이 께끗이 이용하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