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인천시와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
신한은행, 인천시와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4.06 16:5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한은행과 인천시가 6일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을 맺었다. ⓒ 신한은행
▲ 신한은행과 인천시가 6일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을 맺었다. ⓒ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인천시와 환경특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한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6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2007년부터 인천시의 시금고 은행을 맡고 있다. 시의 친환경 정책에 공감하고 지역 대표 은행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신한은행은 인천시에서 시행 중인 3무(無) 활동(일회용품, 자원낭비, 음식물 쓰레기 없애기)에 적극 동참한다.

신한은행은 △인천시 소재 영업점 업무용 차량의 전기차 교체 △종이 없는 '나무통장(나는 無통장)' 활성화 추진 △인천시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홍보 △친환경 우수 사례 공모전 개최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15년째 인천광역시 시금고 은행을 수행하고 있는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앞으로도 시의 정책에 깊이 공감하고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