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태양광 발전사업 본격 추진 ∙∙∙ ESG경영 강화
SK건설, 태양광 발전사업 본격 추진 ∙∙∙ ESG경영 강화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4.02 11:3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형원 SK건설 에코에너지부문장(왼쪽)과 이영호 솔라커넥트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SK 건설
▲ 이형원 SK건설 에코에너지부문장(왼쪽)과 이영호 솔라커넥트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SK 건설

SK건설이 국내 기업들의 RE100 달성을 위해 태양광 발전사업을 본격 추진해 ESG 경영 강화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SK건설은 지난 1일 서울 종로구 관훈사옥에서 에너지 IT 플랫폼 기업인 솔라커넥트와 RE100과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형원 SK건설 에코에너지부문장과 이영호 솔라커넥트 대표 등 관계자 10명이 참석했다. 양사는 최근 글로벌 화두로 떠오른 신재생에너지 트렌드에 발맞춰 국내 기업들의 RE100 이행을 위한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을 추진하는 데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협약을 통해 양사는 SK건설이 가진 다양한 사업개발 경험 관리 역량과 솔라커넥트의 태양광 분야 전문성과 IT 기술을 결합한 경쟁력 있는 태양광 개발 플랫폼을 구축하고 RE100에 가입한 국내 기업들의 재생에너지 사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SK건설은 ESG를 경영의 새로운 핵심 가치로 삼고 지난해부터 친환경·신에너지 사업으로 포트폴리오 전환을 빠르게 추진하고 있다.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해 탄소중립 달성에 기여할 계획이다.

에너지 IT 플랫폼 기업 솔라커넥트는 금융과 IT 역량을 바탕으로 태양광 전 밸류체인에 걸친 통합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세계적인 환경정보 평가기관인 CDP로부터 국내 최초 '재생에너지 프로바이더' 자격을 인증 받아 RE100 이행 전략 수립과 조달 솔루션을 제공해 가상발전소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혁신 기업이다.

RE100은 2050년까지 기업이 사용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조달하겠다는 글로벌 캠페인으로 구글, 애플 등 전 세계 290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국내에서 SK하이닉스, SK텔레콤 등 SK그룹 8개사가 지난해 11월 처음으로 RE100에 가입했다.

이형원 SK건설 에코에너지부문장은 "협약을 계기로 태양광 발전사업을 본격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솔라커넥트와 긴밀히 협력해 다양한 사업모델을 개발하고 지속적으로 사업기회를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