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자·최길수의 긍정에세이] 향기 나는 말 한마디
[홍수자·최길수의 긍정에세이] 향기 나는 말 한마디
  • 홍수자 전문위원
  • 승인 2021.04.01 09:3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그림 최길수 작가
ⓒ 그림 최길수 작가

향기 나는 말 한마디

오랜 친구의 전화 한통
보고 싶다 친구야
나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가
꽃바람 타고 번진다.

무심하신 아버지의 한마디
다 잘 될 거야 내 딸아
울컥 마음의 따뜻함이 차올라
꽃 만발한 꽃길을 걷게 한다.

철없던 아이의 세레나데
울 엄마가 세상에서 최고야
세상만사 고단함이 지나가고
마음속에 꽃비가 내리게 한다.

문득 던진 따뜻한 말 한마디는
우리의 마음 밭에 꽃동산을 이루게 하리라.

■ 홍수자 문화팀 전문위원 = 국민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홍익대 대학원에서 문화예술경영 석사과정을 하고 있다. 행복을 심어주는 음악강사와 글쓰는 엄마로 활동하고 있다.
■ 최길수 긍정인생 작가 = 홍익대 디자인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미술학박사를 받았다. 세종사이버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 초빙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