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대구시 지역주력산업 육성 위해 '지역균형뉴딜' 지원
기보, 대구시 지역주력산업 육성 위해 '지역균형뉴딜' 지원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3.29 10:1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협약식에 참여한 (왼쪽부터)권대수 대구테크노파크 원장, 정윤모 기보 이사장,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 임성훈 대구은행장, 김한식 대경중기청장. ⓒ 기보
▲ 협약식에 참여한 (왼쪽부터)권대수 대구테크노파크 원장, 정윤모 기보 이사장,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 임성훈 대구은행장, 김한식 대경중기청장. ⓒ 기보

기술보증기금 대구시청에서 대구시,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대경중기청), 대구은행, 대구테크노파크와 대구형 뉴딜산업 성장특화 지원을 위한 지역균형뉴딜기업 지원 민관합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협약은 지역주력산업 육성과 혁신성장 지원을 통한 지역균형 뉴딜사업과 대구형 뉴딜 계획의 성공을 위해 지자체, 정부부처, 지역 금융기관, 공공기관이 연계해 종합지원체계를 구축했다.

기보와 대구시, 대구은행은 협약보증을 바탕으로 지역주력산업 영위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기반을 마련하고 대경중기청과 대구테크노파크는 정부 정책사업 연계, 연구개발장비 공동활용 등을 통해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협약에 따라 기보는 대구은행과 협력해 △보증비율 상향 △보증료 0.2%p 감면 등의 우대조치를 통해 기업당 최대 10억원을 한도로 1000억원의 협약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기보는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사회안전망 강화 등 한국판 뉴딜 관련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해 '한국판 뉴딜 기술보증 지원체계'를 수립하고 비대면·디지털기업 우대보증, 녹색보증, 안전인프라보증 등 다양한 보증제도를 마련해 적극적인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협약을 통해 대구시 주력산업 영위기업에 신속히 자금을 지원하고 나아가 시민 중심, 탄소중립 건강도시라는 대구형 뉴딜의 성공과 대구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지자체와 협약을 확대해 지역균형뉴딜산업 영위 기술중소기업에 더 많은 보증이 지원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