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소형선박 전용 기름여과장치' 연구 보고회 개최
해양환경공단 '소형선박 전용 기름여과장치' 연구 보고회 개최
  • 민경환 기자
  • 승인 2021.03.25 17:5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단이 소형선박 전용 기름여과장치 고도화 연구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 해양환경공단
▲ 공단이 소형선박 전용 기름여과장치 고도화 연구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 해양환경공단

해양환경공단은 100톤 미만 소형선박 선저폐수의 효율적 처리를 위해 소형선박 전용 기름여과장치 고도화 연구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지난해 착수한 기름여과장치의 시범운영을 토대로 △문제점 진단 △어민들의 요구사항 △장치 자동화·표준화 △기름 여과능력 향상 등을 목표로 삼았다.

용역기관인 전남녹색환경지원센터 연구진과 향후 용역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김은식 센터 책임교수는 "국내 최고의 기름여과장치 제작 업체와 함께 최신 연구동향과 자료 분석을 통해 과업을 수행할 계획"이라며 "장치의 자동화와 표준화, 형식승인 고시개정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박창현 공단 해양방제본부장은 "현재 개발된 기름여과장치의 효율성을 높이고 비용을 낮춰 어민들의 부담을 최소화할 것"이라며 "어민들의 합법적 선저폐수 처리를 유도해 깨끗하고 안전한 해양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