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고발] 흉기를 싣고 달리는 트럭
[카메라 고발] 흉기를 싣고 달리는 트럭
  • 민경환 기자
  • 승인 2021.02.17 23:1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7일 오전 서울 성북 종암동에서 한 트럭이 적재물을 위험하게 싣고 달리고 있다. ⓒ 민경환 기자
▲ 17일 오전 서울 성북 종암동에서 한 트럭이 적재물을 위험하게 싣고 달리고 있다. ⓒ 민경환 기자

분리수거, 청소 등을 하며 여러번 오가기 귀찮아 무리하게 짐을 들다가 떨어트린 경험, 누구나 겪어봤을 것이다.

그런데 이런 마음가짐으로 화물이나 건축 자재 등을 과적한다면 치명적인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17일 오전 서울 성북 종암동에서 한 트럭이 최근 주택, 공장 등 건축 자재로 인기가 높은 경량 철골을 무리하게 쌓고 주행하고 있다. 

끝 부분이 마치 창칼과 같이 툭 튀어나와 있고 고정체는 고무밴드 뿐이다.

건설업계 관계자는 "사진 속 철골의 무게는 최소 1톤은 넘어 보인다"고 말했다. 기아차 포터2 더블캡 모델의 최대 적재량은 1톤이다. 

언제든 타 운전자와 차량을 위협할 수 있는 흉기를 싣고 달리고 있는 셈이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야옹이 2021-02-18 06:04:47
화물 자동차는 무법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