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신의료기술 보장 탑재 암보험 '최초' 출시
KB손보, 신의료기술 보장 탑재 암보험 '최초' 출시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2.05 15:3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손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 표적항암방사선치료, 특정항암호르몬약물허가치료, 갑상선암호르몬약물허가치료 등 신의료기술에 대한 보장 4종을 모두 탑재한 암보험을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갑상선암 수술 후 대부분의 환자가 필수적으로 복용하는 갑상선호르몬제도 빈틈없이 보장하기 위해 지난달 출시한 '갑상선암호르몬약물허가치료비'는 보험 업계 첫 번째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

새롭게 출시하는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는 지난해 5월 출시한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에 더해 최신 의료기술인 표적항암방사선치료비를 새롭게 탑재해 보장의 폭을 한 층 더 강화한 암보험이다.

진행성 간암이나, 폐암 등 전신으로 급격하게 퍼지는 공격성이 높은 암에 대해 항암약물을 통한 전신치료와 방사선을 통한 국소치료를 동시에 병행하면 치료효과를 높일 수 있다는 사례들이 발표되고 있다.

표적항암방사선치료비는 세기조절 방사선치료를 보장한다. 세기조절 방사선치료는 기존 방사선 치료보다 방사선을 정밀하게 조정해 환부와 정상세포간의 방사선량 분포를 차별화해 부작용과 후유증을 최소화하는 치료법으로 토모테라피, 래피드아크, 트루빔 등의 첨단 장비를 이용해 치료한다.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는 건강검진을 통해 확인되는 암 모든 단계의 예방적 보장부터 암 치료 후 통증 완화와 재활을 위한 암특정통증완화치료비, 암특정재활치료비, 말기암호스피스통증완화치료비까지 보장한다.

배준성 KB손해보험 장기상품본부장은 "상품 출시는 의료기술의 발달에 따라 상대적으로 비싼 의료비를 보험으로 대비할 수 있게 해 소비자의 치료비용 부담을 줄임과 동시에 치료 효과를 높여 삶의 질을 개선하는 부분에 집중했다"며 "KB손해보험은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혁신적인 상품 개발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