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다자녀 출산여성 암보험료 할인 … 업계 최초
미래에셋생명, 다자녀 출산여성 암보험료 할인 … 업계 최초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2.02 15:2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생명은 업계 최초로 다자녀 출산여성 특정 암보험료 할인 특약에 대한 3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배타적 사용권은 생·손보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가 새로운 제도와 서비스, 위험담보 등 소비자를 위한 창의적 상품에 대해 독점 판매 권리를 부여한 제도로 일종의 보험업계 특허권이다.

한국 암 발생률은 하락하고 있지만 유방암과 난소암 발생률은 상승하고 있다. 유방암, 난소암 발생률은 여성호르몬과 관계가 있는데 임신 경험 여부에 따라 상대위험도 차이가 있는 것에 착안해 특약을 개발했다.

생명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는 출산이 난소암, 유방암의 위험 발생요소인 여성호르몬 분비량에 영향을 미치는 특성을 활용해 다자녀 출산 피보험자에게 보험료 할인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에 대한 독창성과 진보성을 인정해 배타적 사용권을 부여했다.

다자녀 출산여성 특정 암보험료 할인 특약은 2019년 의료기기 업체와 제휴를 맺고 유방암 전문 보험상품 공동개발 추진을 시작으로 출산, 모유수유 연계 유방암 위험률 개발, 출산 연계 난소암 위험률 개발 등을 진행해 선보이게 됐다.

미래에셋생명은 자궁경부암 백신 암보험료 할인 특약, 비흡연 치아보험료 할인 특약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오은상 미래에셋생명 상품개발본부장은 "기존 암보험 상품에 다자녀 출산여성 특정 암보험료 할인 특약을 적용하면 보험료가 1.5에서 2% 수준 줄어든다"며 "배타적 사용권 획득에 따라 3월 출시되는 암보험 신상품을 통해 자녀를 출산하는 여성 고객님들이 더욱 저렴한 금액으로 보장 혜택을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