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옥정신도시 지원시설용지 9필지 추첨으로 공급
LH, 옥정신도시 지원시설용지 9필지 추첨으로 공급
  • 김동하 기자
  • 승인 2021.01.27 11:1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LH
ⓒ 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 양주시 옥정신도시 내 지원시설용지 9필지를 추첨방식으로 공급한다고 27일 밝혔다.

공급하는 지원시설용지의 필지별 면적은 5849㎡~12,903㎡, 공급 가격은 78억~166억원으로 3.3㎡당 426만~459만원 수준이다. 건축 제한사항은 건폐율 70%, 용적률 300%이다. 교육연구시설과 업무시설, 문화와 집회시설 등을 건축할 수 있다.

양주 옥정신도시는 계획인구 10만명의 경기북부 대표 거점이다. 지난 2019년 지구내 지하철 7호선 연장 공사가 시작됐다. GTX-C 노선이 개통 예정돼 교통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되고 있다.

구리~포천 고속도로와 3번국도 우회도로, 수도권 제2외곽순환도로 등 기개통된 도로망을 이용하면 잠실까지 40분, 강남까지 1시간 내 진입 가능하다. 공급하는 지원시설용지는 양주IC에서 2㎞ 떨어져 있어 차량 접근이 용이하다.

지구내 공동주택 입주율이 50%가 넘고 공동주택용지 매각률이 90%에 육박하는 등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지원시설용지 공급을 통해 자족기능도 강화될 전망이다.

공급 필지는 LH 청약센터를 통해 필지별로 신청할 수 있다. 예약금은 각 3억~8억원이다. 대금납부 방법은 3년 유이자 분할납부 조건이다.

공급 일정은 다음달 15일 신청과 16일 추첨을 거쳐 계약체결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https://apply.lh.or.kr)에 게시된 공고를 참조하거나 LH 양주사업본부 보상토지판매부로 문의하면 된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