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구독자 2억명 돌파 … 4분기 5억4200만달러 이익
넷플릭스 구독자 2억명 돌파 … 4분기 5억4200만달러 이익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1.20 13:3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해 넷플릭스가 선보인 '스위트홈'
▲ 지난해 넷플릭스가 선보인 '스위트홈'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 세계 가입자가 2억명을 돌파했다고 20일 CNN 등 외신이 보도했다.

지난해 4분기에 850만명의 가입자를 추가적으로 확보해 자체 예상을 깬 성과다. 넷플릭스의 지난해 4분기 이익은 5억4200만달러로 전년보다 줄었지만 매출은 21% 급증해 66억달러를 기록했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20일 "2020년은 이전에 경험해보지 못했던 새로운 환경, 그리고 불확실성으로 힘든 한 해였다"며 "어려운 시기에 회원들에게 즐거움의 원천을 제공하면서 사업을 이어나간 것에 매우 감사하다"고 말했다.

넷플릭스는 지난해 동안 3700만명의 신규 가입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2021년 동안 손익분기점에서 이를 것으로 예상한다"며 "더 이상 외부 자금을 조달할 필요가 없어질 것"이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회사의 부채와 콘텐츠 지출, 전반적인 성장을 우려했던 투자자들에게는 희소식"이라고 말했다.

넷플릭스는 경쟁사의 확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지난해 처음으로 서비스를 제공한 디즈니 플러스가 8000만명 이상의 가입자를 기록함으로써 적수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매일 서비스를 개선한다면 선택 받을 것"이라며 "디즈니 플러스는 1년차지만 우리는 역사상 가장 큰 회원 증가율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넷플릭스는 지난해 12월 선보인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이 작품은 한국형 크리처극으로 호평받으며 공개 이후 4주 동안 전세계 2200만 유료 구독 가구가 시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스위트홈은 △오늘도 크리스마스(2600만 가구) △셀레나(2500만 가구) △아리스 인 보더랜드(1800만 가구) 등 넷플릭스가 같은 시기에 공개한 오리지널 작품들에 맞먹는 기록을 세웠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