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사장 사고 예방한다 … 중랑구 '건축안전보안관' 운영
공사장 사고 예방한다 … 중랑구 '건축안전보안관' 운영
  • 민경환 기자
  • 승인 2021.01.14 19:0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랑구 '건축안전보안관'이 한 공사장을 순찰하고 있다. ⓒ 중랑구
▲ 중랑구 '건축안전보안관'이 한 공사장을 순찰하고 있다. ⓒ 중랑구

서울 중랑구에서 건축 공사장 인부들과 구민들의 안전을 지킨다.

임상수 중랑구 건축과장은 건축공사장과 노후건축물 등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긴급 사고 발생 즉시 현장에 출동할 수 있도록 '건축안전보안관'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건축안전 보안관은 △재난취약시설물과 노후시설물 상시순찰 △붕괴사고가 일어났거나 긴급보수가 필요한 위험시설물 긴급 정비와 보강 △강우나 폭설로 인한 긴급재난 발생 시 복구자원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한다.

주민불편 사항도 접수 받아 위험시설물을 점검하는 한편 보수, 자문서비스까지 제공해 구민의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건축안전보안관 운영을 통해 지역 건축안전과 생활안전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구민 안전을 지키고 안전한 중랑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무료건축상담도 진행한다. 평일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구청 2층 건축과에서 진행하며 중랑구민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상담내용은 △건축 법령안내 △건축민원 △건축물 인·허가에 대한 전반적인 상담 등이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