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안전관리원, 건설가설협회와 건설현장 '사망사고' 줄인다
국토안전관리원, 건설가설협회와 건설현장 '사망사고' 줄인다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2.28 16:44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장(왼쪽)과 한영섭 건설가설협회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국토안전관리원
▲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장(왼쪽)과 한영섭 건설가설협회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국토안전관리원

국토안전관리원과 건설가설협회는 건설현장 사망사고 줄이기를 위한 업무협약을 28일 체결했다.

협약식은 경기도 일산에 있는 국토안전관리원 수도권지사 대회의실에서 박영수 원장과 한영섭 회장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협약을 통해 국토안전관리원과 건설가설협회는 시스템 동바리, 강관 비계 등 건설현장에서 주로 사용되는 가설자재의 품질 확보, 건설안전문화 확산 등을 위해 노력한다.

박영수 원장은 "건설현장 안전강화가 주요 임무인 국토안전관리원이 공사장 가설물의 안전을 담당하는 건설가설협회와 손을 잡았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은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한영섭 회장은 "인적 교류 등을 통해 건설현장 안전사고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도록 국토안전관리원과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ksy09 2020-12-29 06:56:36
진적 그렇게 했었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