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석유공사, 울산 중구청과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
한국석유공사, 울산 중구청과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
  • 윤길중 기자
  • 승인 2020.12.04 16:14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석유공사 직원들이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을 벌인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 여섯번째 김경민 경영지원본부장, 울산 중구청 노선숙 복지환경국장.  ⓒ 한국석유공사
▲ 한국석유공사 직원들이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을 벌인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 여섯번째 김경민 경영지원본부장, 울산 중구청 노선숙 복지환경국장. ⓒ 한국석유공사
▲ 한국석유공사 직원들이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 한국석유공사
▲ 한국석유공사 직원들이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 한국석유공사
▲ 한국석유공사 직원들이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 한국석유공사
▲ 한국석유공사 직원들이 사랑의 반찬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 한국석유공사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4일 울산지역 저소득 가정을 위한 2020년 사랑의 반찬 나눔 봉사를 펼쳤다.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과 소외이웃 돕기를 위해 마련된 행사는 김경민 경영지원본부장과 중구청 노선숙 복지환경국장 등 15명이 참여해 김치, 밑반찬, 곡류 등으로 구성된 반찬꾸러미 200여개(1300만원 상당)를 정성스럽게 준비했다. 마련된 반찬꾸러미는 울산 중구청을 통해 지역 저소득 가구에 전달된다.

석유공사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기존의 김장 나눔 봉사를 반찬꾸러미 봉사로 대체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에서 구매한 식자재와 반찬으로 꾸러미를 준비했다.

봉사에 참여한 김경민 석유공사 경영지원본부장은 "앞으로도 지역 소외계층과 따뜻한 정을 나누고 나아가 지역사회와 함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석유공사는 울산 중구청과 지역 저소득가구를 대상으로 매년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지역 다문화가정을 위한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건강 2020-12-06 07:38:34
어려운 이웃들에게 봉사는 복받을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