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에티오피아 하와사대에 '마스크 10만장' 기부
고려대, 에티오피아 하와사대에 '마스크 10만장' 기부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12.02 10:3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려대가 한국국제협력단의 지원을 받아 에티오피아 하와사대학교에 마스크 기증하고 있다. ⓒ 고려대
▲ 고려대가 한국국제협력단의 지원을 받아 에티오피아 하와사대학교에 마스크 기증하고 있다. ⓒ 고려대

고려대는 에티오피아 하와사대(Hawassa University)에 마스크 10만2000개를 기부했다고 2일 밝혔다.

기부는 정서용 국제학부 교수 연구팀과 손요환 환경생태공학부 교수 연구팀이 운영 중인 에티오피아 산림부문 중점 기후변화 대응 역량강화사업(코이카) 일환으로 이뤄졌다.

두 교수는 해당 지역의 방역 취약점을 개선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마스크를 기부했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현지 업체에서 직접 마스크를 생산하고 하와사대로 전달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마스크 전달식은 지난달 24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에티오피아 산림부문 중점 기후변화 대응 역량강화사업은 고려대 연구팀과 서울국제법연구원 기후환경법정책센터(CSDLAP),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 유엔개발계획, 아시아녹화기구가 서로 협력해 에티오피아 하와사대학 내 기후변화 관련 커리큘럼을 개선하고 에티오피아 정부의 기후변화 대응 역량을 강화를 목적으로 하는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2018년 2월부터 2020년 12월까지다.

정서용 고려대 국제학부 교수는 "마스크 기부를 통해 에티오피아 지역의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방역 능력도 향상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린뉴딜 차원에서 개발도상국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 사회의 코로나 방역은 매우 중요헤서 이러한 활동은 장기적으로 기후변화 대응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게 된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