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은 어떻게 … 고려대 '진단생명과학 체험 교실' 인기
'코로나 백신은 어떻게 … 고려대 '진단생명과학 체험 교실' 인기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1.18 10:4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봉구 7개고교 160명 온라인 수료식
▲ 고려대 보건과학대학 교수들이 온라인 실험체험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도봉구청
▲ 고려대 보건과학대학 교수들이 온라인 실험체험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도봉구청

서울 도봉구는 고려대 하나과학관에서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고려대와 함께하는 진단생명과학 체험 프로그램'을 마무리 하고 비대면 온라인 수료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프로그램은 청소년을 위한 과학, 진로직업 체험활동으로 8년째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고려대 보건과학대학 BK21 러닝헬스시스템융합교육연구단 김성욱 교수와 이민우 연구교수가 고등학생들이 생명과학분야를 이해하기 쉽도록 비대면 온라인 프로그램으로 진행했다.

과정은 코로나19에 대한 내용을 중심으로 비대면 온라인 수업과 실험체험키트를 제공해 △누구의 DNA가 범인의 DNA일까? △코로나바이러스의 RNA는 어떻게 DNA로 바꿀까? △코로나19 백신은 어떻게 만들까? △대장균에 코로나19 유전자가 포함된 플라스미드 DNA를 어떻게 넣을까? △코로나19 진단은 어떻게 할까? 등 간접적인 체험교육을 진행했다.

7개 고교 160명 학생들이 참여한 프로그램은 지난달 사전설명회를 시작으로 지난달 24일부터 지난 14일까지 김성욱 교수, 이민우 연구교수, 신운철 연구교수, 최정수 강사, 대학원 조교들의 지도아래 진행됐다.

프로그램 마지막 날 수료식과 특강으로 임상병리사 직업체험 소개를 해 생명과학 분야에 꾸준히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진로와 동기를 부여했다.

이동진 구청장은 "K방역과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의해 진단생명과학에 대한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어 학생들의 참여도가 더욱 높았다"며 "고등학생들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진로 직업 체험 활동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