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동해안 산불대응 비상소화장치 설치
소방청, 동해안 산불대응 비상소화장치 설치
  • 박혜숙 기자
  • 승인 2020.11.03 20:55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비상소화장치. ⓒ 세이프타임즈 DB
▲ 비상소화장치. ⓒ 세이프타임즈 DB

소방청은 동해안 6개 시‧군의 산림화재 초기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비상소화장치 설치사업을 올해 12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지난해 4월 동해안에서 대형 산불이 발생했을 때 고성 홍와솔마을 주민들이 자체적으로 설치한 비상소화장치 덕분에 화재를 진압해 피해를 줄였던 사례가 있었다.

산불이 발생하면 강풍으로 인해 화재 확산이 빠른 동해안지역은 소방차가 도착하기 전에 화재가 크게 확대될 위험성이 높기 때문에 주민들이 사용할 수 있는 비상소화장치를 설치했다.

비상소화장치는 소화장치함에 두루말이 호스(호스릴), 관창(노즐), 옥외소화전 등으로 구성돼 일체형 소화시설로 산림지역과 소방차 진입 곤란 지역, 전통시장 등에 설치돼 있다.

소방청은 사업비 70억원을 투입, 강릉·동행·속초·삼척·고성·양양의 산림과 인접한 마을에 700개를 설치한다.

비상소화장치가 설치되면 인근 지역주민과 이장 등을 관리자로 지정, 주민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소방서가 주관해 교육‧훈련을 주기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소방청은 산불조심기간(11.1~12.15) 동안 예방 활동을 강화하며 강풍·건조 기상특보 발령때 순찰 활동 횟수를 늘린다. 의용소방대원과 자자체 산불감시원 합동으로 산림과 인접한 주택의 화재 예방과 대피체계를 점검, 행동요령도 교육한다.

최병일 소방청 소방정책국장은 "최근 비가 내리지 않고 건조한 기후가 계속되고 있어 각별한 산불 주의가 필요하다"며 주민 뿐 아니라 등산객들에게 산불 예방을 강조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0-11-04 06:13:47
산행 하시는 분들은 화기용제풍은 가져가지 마시기 비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