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립 식약처장] 식품·의약품 안전관리 성공적 해결 인사
[김강립 식약처장] 식품·의약품 안전관리 성공적 해결 인사
  • 강보경 기자
  • 승인 2020.11.01 15:5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식품의약품안전처장에 발탁된 김강립 복지부 1차관. ⓒ 세이프타임즈
▲ 식품의약품안전처장에 발탁된 김강립 복지부 1차관. ⓒ 세이프타임즈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식품의약품안전처장으로 발탁한 김강립(55) 보건복지부 1차관은 코로나19 유행 초기부터 방역을 이끌어 온 인물이다.

김 신임 처장은 지난 1월 20일 국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 나온 이후부터 현재까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브리핑을 진행하면서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연상되는 인물이 됐다.

지난 9월 중순까지 중대본 1총괄조정관으로 코로나19 유행 초기 '사회적 거리두기'를 도입하고 경증·무증상 환자 치료용 '생활치료센터'를 만드는데 주도적 역할을 했다.

해외유입 확진자로 인한 국내 전파를 막기 위해 '자가격리 의무화' 제도 등을 마련하는 등 국내 방역의 기틀을 다지는데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9월 12일 보건복지부 조직 개편에 따라 복수차관제가 도입된 뒤에는 복지부 1차관을 맡아 기획·조정과 복지업무를 총괄했고, 중대본에서는 총괄대변인을 맡았다.

연세대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시카고대에서 사회복지학 석사 학위, 연세대에서 보건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행정고시 33회로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 보건의료정책실장, 기획조정실장, 1차관 등을 거쳤다.

2017년에는 보건의료정책실장으로 재직하며 의학적 비급여의 급여화를 골자로 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정책을 입안하는 데 기여했다.

청와대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조직을 안정적으로 이끌며 관계기관과 긴밀하게 소통·협력해 왔다고 인정받고 있다"면서 "범부처 협력을 통한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지원, 식품·의약품 안전관리 등 식약처 핵심 현안을 성공적으로 해결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강원도 철원(55) △연세대 사회학과 △미국 시카고대 사회복지학 석사 △연세대 보건학 박사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복지부 기획조정실장 △복지부 1차관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11-01 17:58:31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