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인삼이어 고추장도 '세계규격화' 성공했다
김치·인삼이어 고추장도 '세계규격화' 성공했다
  • 전만기 기자
  • 승인 2020.10.13 20:19
  • 댓글 3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식품업계 다양한 행사 마련
▲ 고추장 세계규격 채택 기념 농협몰 홍보물. ⓒ 농림축산식품부
▲ 고추장 세계규격 채택 기념 농협몰 홍보물. ⓒ 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는 제43차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총회에서 한국이 제안한 '고추장' 규격이 세계규격으로 채택됐다고 13일 밝혔다.

2002년 한국의 규격화 제안에 따라 2009년에 채택된 고추장 코덱스 규격은 지금까지 아시아 내에서 통용되는 지역규격으로서의 지위를 가졌다. 총회 결정에 따라 세계규격으로 국제사회의 인정을 받게 됐다.

2017년부터 추진된 고추장 코넥스 세계규격화는 농식품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 한국식품연구원 등 유관기관과 식품업계, 학계 전문가가 참여해 이뤄낸 성과다.

국제사회의 원만한 합의를 통해 급행 절차를 밟아 예상보다 최종 승인을 앞당겼다. 이로써 김치, 인삼제품에 이어 한국이 제안한 세 번째 코덱스 세계규격이 신설됐다.

채택된 세계규격은 '고추장'이라는 한국 고유의 명칭을 그대로 사용해 Red pepper paste, 칠리소스 등과 구별되는 독자적인 발효식품으로 세계에 인식시킬 수 있게 됐다.

튜브형 포장 적용이 용이하도록 수분 상한치를 높이고, 메주 냄새를 줄일 수 있도록 조단백질 하한치를 낮추는 등 고추장의 세계화를 위해 외국인의 기호를 반영해 기존의 지역규격보다 유연한 기준을 마련했다.

지역규격의 선택성 원료에는 포함되지 않았던 양념채소와 식초를 추가해 초고추장 등 더욱 다양한 제품에 고추장 코덱스 세계규격이 적용될 수 있도록 했다.

2019년 기준 고추장은 미국, 중국, 일본 등 106여개 국가에 연간 17686톤, 3767만 달러 상당의 규모로 수출되고 있다. 이는 10년전과 비교해 2배 이상 성장한 규모다.

최근에는 K-방역 등 K-브랜드의 국제적 인지도 상승에 따라 세계시장에서 한국 식품에 대한 소비도 증가하고 있다. 올해 1~8월 농식품 수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4.9% 증가한 49억달러로 집계되고 있으며, 고추장 수출액은 35.6% 증가한 3316만 달러로 전체 수출액 증가율을 크게 웃돌았다.

고추장 세계규격 채택에 힘입어 고추장 수출의 비관세 장벽이 낮아지고, 나아가 K-Food에 대한 긍정적인 분위기가 확산돼 고추장이 세계시장에서 더욱 폭넓게 유통되는 전환점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식품업계도 "고추장의 세계규격 채택은 한국식품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한류 열풍으로 고추장 수출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기업의 수출활동에 큰 도움이 되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환영하고 있다.

농식품부와 식품업계는 고추장 세계규격 채택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농식품부는 사단법인 한국전통식품협회와 '전통식품 품질인증'을 받은 고추장 67개 제품에 대해 10~20%의 할인가를 적용하는 온라인 할인 판매를 14일부터 진행한다.

CJ제일제당, 대상 등 고추장 업체들도 대형마트의 판촉행사를 통해 세계규격 채택을 알리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

박병홍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은 "김치, 인삼제품과 고추장과 같이 경쟁력 있는 한국 식품의 국제규격화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며 "전통 발효식품육성, 한식진흥과 음식관광 활성화, 수출시장 다변화 등 관련 사업에 대한 투자를 강화해 한국 농식품의 세계화와 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윌리엄스 2020-10-16 08:55:57
오오~~ 고추장도 K-고추장이네요..

김향미 2020-10-14 17:00:11
전통 발효 식품 세계화!
응원합니다~^^

Ksy1146 2020-10-14 06:48:55
우리나라 음식 골고루 세계화가 되고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