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계약사항 변경 가능 '하이옵션보험' 출시
신용보증기금, 계약사항 변경 가능 '하이옵션보험' 출시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0.07 12:0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보험 가입 후에도 계약내용을 변경할 수 있는 '하이옵션보험'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하이옵션보험은 가입일로부터 일정기간이 지난 후 보험만기 3개월 전까지 수수료 없이 최대 3회에 걸쳐 계약내용을 변경할 수 있는 매출채권보험 상품이다. 무사고일 때는 납부한 보험료의 20%를 환급해 보험료 절감에 도움이 된다.

변경 가능한 계약내용은 보험금액, 평균결제기간, 연장결제기일 확대, 사고정상화기업 계속거래, 신규거래처 추가 등이다.

하이옵션보험은 최대 3개월까지 연장결제기일 확대가 가능하다. 평균결제기간이나 연장결제기일을 변경하지 않은 구매기업은 보험사고가 발생하더라도 관련 외상대금이 전액 결제되면 보험대상으로 계속 거래할 수 있다.

보상한도는 납입 보험료의 30배 범위로 실제 손실금의 85%까지 보험금을 지급한다.

보험 가입대상은 연매출액 300억원 이상의 중소·중견기업과 신보스타기업, IPO후보기업 등 신보가 선정한 우수기업,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유관정책기관이 선정한 우수기업이다.

신보 관계자는 "하이옵션보험은 보험료 부담이 적고 계약변경을 통해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고객친화적 상품"이라며 "코로나 위기 극복과 중소기업 경영안전망 강화를 위해 시장친화적 신상품을 개발하고 고객 편의를 높이기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