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국감] 코로나19 허위사실 유포 187명 검거 … 경기 32명 최다
[2020 국감] 코로나19 허위사실 유포 187명 검거 … 경기 32명 최다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0.10.06 09:35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더불어 민주당 한병도 의원
▲ 더불어 민주당 한병도 의원

코로나19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검거된 인원이 187명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5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한병도(전북 익산을)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와 관련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검거된 용의자는 경기도가 32명으로 가장 많았다. 강원 23명, 서울 22명, 경남 16명, 경북 15명 순이었다.

이들은 코로나19 확진자가 특정한 지역이나 병원, 가게에 다녀갔다는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코로나 감염자 행세를 한 경우 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검거된 187명 가운데 106명(56.6%)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범죄 혐의는 업무방해가 99명으로 가장 많았다. 명예훼손 58명, 기타 30명으로 나타났다.

기타는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관한법'를 위반한 사안으로 공포심이나 불안감을 유발하는 내용의 정보를 유통한 것에 해당한다.

한병도 의원은 "코로나19로 국민의 불안감이 높은 가운데 이와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는 명백한 범죄 행위"라며 "이들에 대해 관용 없이 단호하게 처벌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경찰은 허위 정보에 국민이 동요하지 않을 수 있도록 신속하고 철저하게 수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10-07 07:29:20
정작급한곳에 도움이 못된다는것을 모르는건아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