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20 중국 국제스마트산업 박람회' 참가
부산시 '2020 중국 국제스마트산업 박람회' 참가
  • 김도수 기자
  • 승인 2020.09.15 20:2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는 중국 충칭에서 15~17일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2020 중국 국제스마트산업 박람회에 '스마트시티 3차원(3D) 가상 전시관'을 운영한다.

2020 중국 국제스마트산업 박람회(SCE OL 2020)는 300여개 글로벌 IT기업과 우호협력도시 등이 551개 가상 전시관을 운영하는 세계적인 엑스포다.

올해는 '스마트시티:경제를 활기있게, 생활을 윤택하게'라는 주제다. 스마트제품, 제조, 시티 분야 신제품, 신기술 등 전시회를 비롯해 스마트 산업의 혁신포럼 등으로 구성된다. 

중국 충칭시가 부산시와 우호협력도시 협정 체결 10주년을 계기로 스마트시티 분야의 교류 협력을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가상 전시공간을 제공해 이뤄졌다.

스마트시티 부산 가상 전시관틐 세계 최초로 백지상태의 부지에 스마트 혁신기술을 집약적으로 구현하는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가 선보인다.

또 스마트기술로 무장해 교통도시를 실현하는 '스마트 교통', 모든 재난정보를 한눈에 분석 대응하는 재난상황실 '스마트빅보드'도 출품했다. 

블록체인의 혁신성장 기술 등 부산시 스마트시티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다. 행사 기간 1대1 온라인 상담도 진행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온라인 전시회 참가가 부산의 스마트시티 정책과 우수한 기술을 중국 시장뿐만 아니라 전 세계 시장에 알리는 폭넓은 네트워킹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부산스마트시티 가상전시관은 2020 스마트차이나 엑스포 온라인 행사 공식 웹사이트 플랫폼(www.smartchina-expo.cn)의 지역협력 전시관에서 관람할 수 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