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남부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 화재피해 주민에 성금
부산남부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 화재피해 주민에 성금
  • 김창배 기자
  • 승인 2020.09.11 22:4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산  남부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이 화재피해 주민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 부산소방본부
▲ 부산 남부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이 화재피해 주민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 부산소방본부

부산 남부소방서는 9일 대연119안전센터에서 대연동에 거주하는 화재피해 주민에게 생활안정과 피해 복구지원을 위한 성금 800만원을 전달했다.

남부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은 이모씨가 지난달 27일 발생한 화재로 생계에 위협을 받고 실의에 빠져 있다는 소식을 듣고 피해주민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며 대원들의 정성과 희망을 담아 성금을 마련했다.

남부의용소방대는 16개대 496명의 남·여성대원들이 다양한 재난현장에서 소방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6일 남구 용당동 광진케이블 화재때에도 생업을 뒤로하고 현장으로 달려와 소방대원들에게 힘을 보탰다. 지난 4월부터 코로나19 방역활동을 지원해 지역사회 봉사단체로서의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신현수 남부소방서장은 "함께 나누면 슬픔은 절반, 기쁨은 두배라고 한다. 우리 남부소방은 지역사회 주민의 아픔을 어루만지고 가려운 곳은 긁어 줄 수 있도록 시민의 소리에 귀 기울이겠다"며 "그 곳엔 늘 남부의용소방대가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