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공공임대 관리사무소 네이밍 공모전' 개최
LH '공공임대 관리사무소 네이밍 공모전' 개최
  • 진광태기자
  • 승인 2020.09.10 18:3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임대 관리사무소'의 새로운 이름을 찾기 위해 네이밍 공모전을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LH는 국민임대 등 120만호 이상의 공공임대주택 관리를 위해 1100여개 관리사무소를 설치·운영한다. 

2028년까지 200만호 수준으로 임대주택을 확충할 계획에 따라 관리사무소의 규모와 역할이 증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단순 관리 업무 등으로 고착된 기존 인식을 개선하고 시대변화에 맞춰 입주민 중심으로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이미지를 정립하기 위해 공모전이 마련됐다.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신청은 공모전 홈페이지(www.lhnaming.com)를 통해 LH 공공임대 관리사무소의 새로운 이름과 의미 등 제안내용이 잘 드러나도록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다음달 8일 오후 3시까지다.

내·외부 전문가들이 네이밍에 대한 적합성(30점)·대중성(30점)·독창성(40점) 항목을 종합적으로 심사한다. 다음달 말 최우수 1점, 우수 2점, 장려 5점 등 모두 8점의 당선작을 선정·발표할 예정이다.

당선작에는 LH 사장상과 최우수 100만원, 우수 50만원, 장려 10만원 등 모두 250만원의 포상금이 수여된다. 자세한 사항은 공모전과 LH 홈페이지(www.lh.or.kr) 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공모전이 LH공공임대에 대한 이미지 개선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LH는 더불어 사는 공동체 문화 형성과 살기 좋은 아파트 주거문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