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 곧 발표 … 19차 재정관리점검회의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 곧 발표 … 19차 재정관리점검회의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09.10 17:3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일환 기획재정부 차관이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9차 재정관리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기재부
▲ 안일환 기획재정부 차관이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9차 재정관리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기재부

기획재정부는 9일 제19차 재정관리점검회의를 열고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긴급 경제 종합대책을 논의했다.

정부가 재정운용을 통해 국민의 삶을 지켜내려 노력하고 있지만 코로나19의 고용충격으로 일자리 위기에 처한 사람이 많은 상황이다.

매출 감소로 경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 지원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은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이에따라 정부는 철저한 방역과 코로나19 재확산 피해 최소화를 위해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대책은 코로나19 피해가 집중된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 저소득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맞춤형 재난 지원 패키지'를 담을 계획이다.

본예산과 추경을 통해 확보된 기정예산의 집행을 차질없이 추진해 정책성과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본예산은 지난 7월말까지 관리대상사업 308조8000억원 가운데 221조3000억원, 71.7%를 집행했다. 3차 추경예산은 두 달 동안 67.9%를 집행해 목표 보다 빠른 속도를 보이고 있다.

안일환 기재부 제2차관은 "각 부처와 지자체의 재정담당자들은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하고 경제 활력의 불씨를 살려낼 수 있도록 3차 추경예산의 집행을 신속하게 추진해 주시고 구체적 전략을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