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 '배족'과 이륜차 사고 감소 업무협약
도로교통공단 '배족'과 이륜차 사고 감소 업무협약
  • 진광태 기자
  • 승인 2020.08.21 15:3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달종사자 이륜차 안전 운전 모습 ⓒ 도로교통공단
▲ 이륜차 배달종사자가 교통안전교육을 받고 있다. ⓒ 도로교통공단

도로교통공단은 배달의민족 앱 운영사 '우아한청년들'과 이륜차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은 2020 교통사고 사망자 줄이기 대책으로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이륜차 교통안전 협의체' 참여기관이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증가한 이륜차 배달운행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교통안전교육 시행을 맡았다.

'우아한청년들'과 업무협약을 맺어 배달업 종사자 교육을 통해 이륜차 교통안전 수칙 준수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교육영상물 제작·홍보활동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교육은 '우아한청년들' 소속 배달종사자를 대상으로 △이륜자동차를 이용한 직업운전 △이륜자동차 교통사고와 차량운행 특성 △안전운전 방법 △위험상황 △이륜자동차 안전 가이드 등의 과목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실효성 있는 교육과정 개발을 위해 지난달 30일 도봉운전면허시험장에서 배달종사자 25명을 대상으로 이론교육 1시간, 주행 실습 3시간으로 시범교육을 실시했다.

연내 지속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진행한다. 연말 교통안전교육 전후 교통법규 위반과 사고 증감여부 등 교육효과를 평가하고 향후 지속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공단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배달주문이 급증하면서 이륜차 배달운행 할 때 교통사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륜차는 일반 자동차와 달리 차체가 없으므로 운행 때 안전운전 수칙 준수와 안전모 등 안전장구 착용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최근 3년간 이륜차 교통사고 현황을 살펴보면 지난해 교통사고는 이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륜차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감소하고 있다.

전체 교통사고 사망사고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증가하고 있다.

경찰청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 6월말 기준 이륜차 교통사고 사망자는 265명으로 전년 동기에 비해 13.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만배 교육본부장은 "협약을 통해 이륜차 교통사고를 줄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배달종사자는 생명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교통법규 준수와 안전장비 착용을 습관화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