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재확산 궁궐 행사·왕릉 제향 잠정 중단
코로나19 재확산 궁궐 행사·왕릉 제향 잠정 중단
  • 강재혁 기자
  • 승인 2020.08.19 22:59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코로나19'의 수도권 지역사회 감염 확산으로 서울·인천과 경기도 지역에 내려진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 조치가 강화됨에 따라 궁궐에서 열리는 각종 행사들은 19일부터 중단했다. 조선왕릉 제향은 24일부터 잠정 중단한다.

이에 따라 경복궁 별빛야행과 수라간 시식공감은 전체 일정이 취소됐다. 창덕궁 달빛기행과 경복궁 생과방도 오는 31일까지의 일정이 일단 취소됐다.

이미 예매가 된 일정은 환불된다. 수문장 교대의식은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하에 정상 운영된다.

조선왕릉 제향 봉행은 희릉부터 중단된다. 중단되는 행사와 제향에 관련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궁능유적본부 홈페이지(royal.ch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코로나19 관련 범정부적인 대응지침 등에 따라 행사 재개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08-19 23:34:19
똑상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