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날씨] 경남 제주 태풍 영향권 … 중부 소강
[내일의 날씨] 경남 제주 태풍 영향권 … 중부 소강
  • 이상종 기자
  • 승인 2020.08.09 09:2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도봉구 아파트에서 바라본 중랑천에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 이상종 기자
▲ 서울 도봉구 아파트에서 바라본 중랑천에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 이상종 기자

월요일인 10일은 북상하는 제5호 태풍 '장미'의 영향으로 전국에 장맛비가 이어지겠다.

특히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든 경남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중부지방은 낮 동안 일시적으로 약한 비가 내리거나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

9일부터 1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과 서해 5도에 100~300㎜(많은 곳 500㎜ 이상), 남부지방·제주도 100~200㎜(경남·제주(남부와 산지)·지리산 부근 300㎜ 이상), 울릉도·독도 20~60㎜다.

최근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다시 폭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 산사태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또 경상도와 제주도, 전남 남해안에는 시속 10~16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신경 써야 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3~26도, 낮 최고기온은 26~30도로 예보됐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남해와 동해 전 해상에는 강풍이 불고 물결이 높아져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이날 남해상을 중심으로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11일까지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끼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에서 1~4m, 서해 앞바다에서 0.5~2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m, 서해 1~4m, 남해 2~5m로 예상된다. 

■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 (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5~29) <80, 80>
▲ 인천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4~28) <80, 80>
▲ 수원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5~30) <80, 80>
▲ 춘천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4~28) <70, 80>
▲ 강릉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5~29) <70, 80>
▲ 청주 : [흐리고 가끔 비, 흐리고 비] (25~29) <80, 80>
▲ 대전 : [흐리고 가끔 비, 흐리고 비] (25~28) <80, 80>
▲ 세종 : [흐리고 가끔 비, 흐리고 비] (24~29) <80, 80>
▲ 전주 : [흐리고 가끔 비, 흐리고 비] (26~29) <80, 80>
▲ 광주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6~29) <80, 80>
▲ 대구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5~31) <80, 80>
▲ 부산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6~28) <80, 80>
▲ 울산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5~28) <80, 80>
▲ 창원 : [흐리고 비, 흐리고 비] (25~28) <80, 80>
▲ 제주 : [흐리고 비, 흐리고 한때 비] (26~32) <80, 80>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