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정소방서·승강기안전공단 합동 인명구조훈련
금정소방서·승강기안전공단 합동 인명구조훈련
  • 김창배 기자
  • 승인 2020.07.16 16:5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산 금정소방서가 승강기안전공단과 인명구조훈련을 하고 있다. ⓒ 부산소방본부
▲ 부산 금정소방서가 승강기안전공단과 인명구조훈련을 하고 있다. ⓒ 부산소방본부

부산 금정소방서 16일 여름철 자연재해와 전기사용량 급증에 따른 정전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승강기 사고대비 인명구조훈련을 금정문화 회관 야외(E/V)에서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승강기안전공단과 △승강기 설치구조와 작동원리 △기종별 권상기실 제동방법과 수동개폐요령 △내부진입과 요구조자 구조기법 등 블랙아웃(정전) 발생대비, 대응능력을 향상 시킬 수 있도록 특별구조훈련 과정으로 진행됐다.

부산소방재난본부의 통계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승강기 구조건수는 △2017년 1774건(2330명) △2018년 1910건(2326명) △2019년 1621건(1916명)으로 전년대비 감소추세를 보이고 있다.

전체 사고유형별 구조활동 건수는 6%(3년평균), 구조인원은 34%(3년 평균)를 차지하는 등 사고발생시 신속한 인명구조와 구조대원들의 전문성이 한층 더 요구되는 사고종별이라 할 수 있다.

김우영 금정소방서장은 "정전 등으로 건물내 승강기가 정지한 경우에는 문을 강제로 개방하지 말고 인터폰을 통해 관리실에 알리거나 119에 신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