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중립' 발족식 양승조 지사 "기후변화 인류의 가장 큰 위기"
'탄소중립' 발족식 양승조 지사 "기후변화 인류의 가장 큰 위기"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0.07.07 23:0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7일 서울 코엑스에서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식이 개최됐다. ⓒ 충남도
▲ 7일 서울 코엑스에서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식이 개최됐다. ⓒ 충남도

충남도가 기후변화 대응과 친환경 에너지전환을 위해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에 참여했다.

충남도는 7일 서울 코엑스에서 지자체 차원의 노력을 결집하고 상향식 기후행동 확산 필요에 따라 구성된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식에 참여했다.

실천연대에는 17개 광역자치단체와 보령·아산·논산·당진 등 63개 기초자치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참여한 지자체는 △탄소중립 계획 수립과 이행 점검 △탄소중립 거버넌스 운영 △탄소중립 실천 정책 공동 홍보 등의 활동을 펴게 된다.

환경부는 행·재정적 지원을 통해 지자체의 온실가스 감축 이행을 돕는다.

이날 발족식은 양승조 지사를 비롯한 참여한 지자체장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 조명래 환경부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기조연설,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 선언, 탄소중립 선언서 낭독, 지자체-환경부 업무협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양승조 지사는 "기후변화는 우리 인류의 가장 큰 위기이자 우리 모두의 미래가 달린 일로 탄소중립을 통해 막아낼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모두의 지구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지방정부가 서로 연대해 탄소중립을 실천해 나아가자"고 말했다.

양 지사는 △기후비상상황 선포 △도금고 지정 시 '탈석탄 및 재생에너지 투자' 평가지표 반영 △환경교육 진흥 조례 개정 △언더 투 연합·탈석탄 동맹 가입 등 탄소중립을 위한 그동안의 활동을 설명했다.

발족식 이에 2부 행사로 열린 지자체 보고대회에서는 충남도가 광역자치단체를 대표해 탄소중립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07-08 06:39:28
우리의 아이들에게도 그다음 그다음의 아이들에게 아름다운 지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