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는 날 재난현장서 인명구한 소방관 24명 표창
쉬는 날 재난현장서 인명구한 소방관 24명 표창
  • 박혜숙 기자
  • 승인 2020.07.05 12:55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청은 쉬는 날에도 국민안전에 기여한 소방공무원 24명을 표창했다고 5일 밝혔다.

표창 대상은 올해 상반기 중 휴무일에도 재난 현장에서 인명구조와 화재진압 활동을 통해 소방공무원의 본분을 다한 공직자다.

경북 김천소방서 이윤진 소방교는 지난 5월 19일 야간근무로 출근하던 길에 터널 안에서 운전자가 의식을 잃고 비틀거리며 주행하던 차량을 몸으로 막아 세우고 시민들과 운전자를 구조했다.

이 소방교는 LG 의인상 수상자로 선정돼 받은 상금 1000만원을 '코로나19 극복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에 전액 기부하기도 했다.

대구 북부소방서 이해광 소방위와 대구 동부소방서 신용진 소방장은 지난 4월 11일 거주 중인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불이 난 세대의 노부부를 대피시키고 옥내소화전을 이용해 5분만에 불길을 잡았다.

대구 동부소방서 정재욱 소방위는 지난 2월 19일 휴무일에 아들과 지리산에 등산하러 갔다가 장터목 대피소에서 발생한 화재를 초기에 진압했다.

경기 부천소방서 이상수 소방교는 1월 18일 퇴근 후 병원에서 자녀 진료를 기다리다 심정지 환자를 발견하고 즉시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목숨을 구했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이들은 직업의식이 몸에 배어 있어 언제든 위험한 상황에서 몸이 먼저 움직인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방정신을 실천한 직원들을 격려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소방청은 지난해 9월부터 휴무일 중 현장 활동을 한 소방관을 표창하고 있으며 이번까지 모두 37명이 표창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07-05 17:06:12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