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서객 안전 위한 '119시민수상구조대' 6615명 배치
피서객 안전 위한 '119시민수상구조대' 6615명 배치
  • 안현선 기자
  • 승인 2020.06.01 10:0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9시민수상구조대 활동사진. ⓒ 소방청
▲ 119시민수상구조대 활동사진. ⓒ 소방청

소방청은 해수욕장·계곡·하천 등을 찾는 물놀이 피서객의 안전사고 예방과 신속한 인명구조 활동을 위해 민관합동119시민수상구조대를 6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현장에 배치한다고 밝혔다.

전국 물놀이 장소 281곳에 소방공무원과 민간자원봉사자 6615명을 배치해 인명구조, 수변안전을 위한 홍보, 안전지도, 생활안전 교육 등을 펼친다.

주요 장소에는 이동안전체험차량을 배치해 심폐소생술이나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교육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해운대해수욕장, 경포대해수욕장 등 주요 피서지 63곳에는 119구급대를 근접배치해 신속한 대응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다.

장거래 119생활안전과장은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야외 물놀이 장소를 많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므로 방문객들이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 할 수 있도록 안내도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물놀이 사망사고의 원인은 음주 후 입수나 수영미숙 등으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서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준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소방청은 최근 3년간 연평균 292곳에 8695명의 119시민수상구조대원을 배치해 3081명을 구조하고 19만6093건의 안전조치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