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의회, 중랑천 징검다리·물놀이장 현장등 안전점검
도봉구의회, 중랑천 징검다리·물놀이장 현장등 안전점검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05.23 09:1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길연 복지건설위원회 위원장등 현장 방문
▲ 도봉구의원 (왼쪽부터 조미애부의원장·이경숙·이성민·이길연위원장 )들이 도봉多가치센터에 방문해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 도봉구의회
▲ 도봉구의원 (왼쪽부터 조미애부의원장·이경숙·이성민·이길연위원장 )들이 도봉多가치센터에 방문해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 도봉구의회

서울 도봉구의회는 최근 제296회 복지건설위원회 임시회 의사일정으로 △도봉多가치센터(도봉역 하부 공공공간) △다락원 체육공원 태양광 발전시설 △중랑천 징검다리 △중랑천 물놀이장 조성공사 현장을 방문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8일 이길연 위원장과 조미애 부위원장, 이경숙·이성민 의원은 도봉多가치센터와 다락원 체육공원 태양광 발전시설을 방문했다.

위원들은 센터내 입주한 도봉푸드뱅크마켓센터, 함께 꿈꾸는 목공방, 우리동네 자전거포,  꼬리명주나비 보전 사업장을 차례로 둘러보며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한 위원은 "도봉푸드뱅크마켓센터의 경우 기부식품에 대한 유통기한을 이용자에게 충분히 안내할 필요가 있다"며 "취약계층 자활사업인 목공방과 자전거포는 적극적인 홍보와 취업·창업과의 연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위원들은 지난달 다락원 체육공원 주차장에 설치한 태양광 발전시설을 찾아 도봉햇빛나눔발전소 운영현황을 들으며 주차타워와 태양광 폐패널 문제에 대해 논의했다.

지난 19일에는 개통이 완료된 중랑천 징검다리와 중랑천에 조성중인 물놀이장 공사 현장에 방문했다.

중랑천 징검다리를 찾은 위원들은 징검다리를 직접 건너본 후 구청 부서 관계자에게 진입계단 난간대 설치, 노약자를 위한 안내문 부착 등을 통해 안전사고에 철저히 대비해 줄 것을 요청했다.

마지막으로 오는 7월 개장을 위해 공사 중인 중랑천 물놀이장을 찾은 위원들은 "물놀이장내 벌레 꼬임 방지를 위해 산책로에 식재된 수종 교체도 검토할 필요가 있다"며 "물놀이장 이용객들을 위한 충분한 휴식공간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이길연 위원장은 "현장에 와서 징검다리도 건너보고 시설 주변도 함께 둘러보니 주민 입장에서 무엇이 불편할지 알 수 있었다"며 "올 여름, 중랑천 물놀이장에서 구민들이 즐겁게 물놀이하는 모습을 위해 함께 조금만 더 코로나 종식을 위해 힘내자"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