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이 직접 자전거길 안전점검 … 행안부, '현장점검 투어단' 운영
국민이 직접 자전거길 안전점검 … 행안부, '현장점검 투어단' 운영
  • 신승혜 기자
  • 승인 2020.05.15 10:3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토종주 자전거길 현황. ⓒ 행정안전부
▲ 국토종주 자전거길 현황. ⓒ 행정안전부

행정안전부는 이용자 측면에서 자전거길 점검을 통해 안전한 이용환경 제공을 위한 '2020년 국토종주 자전거길 현장점검 투어단'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정부부처와 지자체가 실시하는 안전점검 이외에 국민이 직접 국토종주 자전거길을 주행하면서 이용자 관점에서의 불편·개선사항을 발굴하고, 이를 자전거도로 관리청이 개선한다. 2017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올해 현장점검 투어단은 지난 3월 4일부터 3월 13일까지 공모를 통해 12개 노선에 111개팀이 신청했다. 추첨을 통해 최종 12개팀을 선발했다.

선발된 각 팀은 5~6월 중 지정된 노선을 주행하면서 위험요소와 잘못된 자전거도로 개·보수 사례 등 개선이 필요한 사항을 발굴해 행안부에 결과를 제출한다.

투어단은 코로나19와 관련해 전염병 예방을 위한 자전거 행동수칙을 홍보하고, 자전거 행복나눔 홈페이지나 SNS 등을 통해 국토종주 자전거길 홍보활동도 한다.

행안부는 현장점검 투어단이 제출한 점검결과를 자전거도로 관리청에 통보해 정비·개선토록 하는 등 점검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안전한 이용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그동안 현장점검 투어단 운영을 통해 2017년 100건, 2018년 133건, 지난해 248건의 자전거 이용 위험요소를 발굴·개선했다.

자전거도로 노면 파손, 교통안전표지 설치상태 불량, 화장실 등 안전·편의시설 파손·노후화 등을 발굴·개선했다.

이재관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현장점검 투어단을 통해 국토종주 자전거길 이용자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불편사항은 누구나 생활불편신고앱을 통해서도 신고가 가능하므로 자전거 이용과정에서 발견한 불편사항에 대해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