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어린이대공원 어린이날 행사 취소 … 일부 시설 제한적 운영
서울어린이대공원 어린이날 행사 취소 … 일부 시설 제한적 운영
  • 신승혜 기자
  • 승인 2020.04.29 11:26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설공단은 매년 5월 개최되던 어린이날 행사, 동화축제, 생태프로그램, 동물학교 등 모든 행사를 전면 취소한다고 29일 밝혔다.

서울어린이대공원은 지난 2월 29일부터 코로나19 예방차원에서 모든 행사를 취소·연기하고, 동물원, 어린이놀이터, 놀이동산, 식물원 등 주요 집객시설에 대해 임시휴장을 유지했다.

공단은 다음달 5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는 철저히 유지하되 일부 시설은 방역수칙을 마련해 제한적으로 운영을 재개한다.

놀이동산 오는 29일, 실외 동물원을 다음달 1일에 제한적으로 운영재개한다.

놀이동산은 운영주체인 민간운영사와 협력해 동시 이용인원 상한선 초과 때 입장 통제, 공원·놀이동산 입장 때 이중 발열체크, 놀이기구 탑승 때 거리두기 준수 등 방역대책을 시행한다. 너무 많은 사람이 모이면 사전예고 없이 즉시 운영 중단한다.

동물원은 질서유지와 접촉방지를 위한 △한 방향 동선 유지 △동선 혼란 예방을 위한 동물사 부분 개방 △관람객 집중이 예상되는 모든 동물사 앞에 바닥표식을 통한 밀집 방지 △동시 관람객 제한 등 방역대책을 시행한다. 거리두기 지침이 이행되지 않으면 사전예고 없이 즉시 운영 중단한다.

조성일 서울시설공단 이사장은 "야외시설 일부를 통제가능한 수준에서 제한적으로 일부 운영재개하지만 아직 안심할 단계가 아닌 만큼 방역지침 준수에 시민 여러분들의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건강 2020-04-30 07:26:13
어린이도 코로나19 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