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급여 일부를 '온누리상품권' 지급
한국지역난방공사, 급여 일부를 '온누리상품권' 지급
  • 이상종 기자
  • 승인 2020.04.03 15:1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지역난방공사 전경 ⓒ 한국지역난방공사
▲ 한국지역난방공사 전경 ⓒ 한국지역난방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코로나 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급여의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한다고 2일 밝혔다.

한난은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를 위해 직원들이 급여의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하자는 등 아이디어를 담당부서에 건의했다. 이에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해 자발적으로 신청한 직원들에 한해 급여의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30일 사내게시판을 통해 급여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지급한다는 소식이 안내했다. 이후 접수 4일 만에 신청금액이 1억원을 돌파해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한 노력이 전사적으로 확산되는 분위기라고 밝혔다.

한난 직원들은 "급여의 반납이나, 기부만이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한 방법은 아니다"라며 "각자의 지역 상권에서 적극적으로 소비하는 방식으로 지역경제 살리기에 동참한다"고 말했다.

앞서 한난 임원 9명 전원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과 고통을 함께 하기 위해 올해 연봉의 10% 수준인 약 9400만원을 공기업 최초로 반납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