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공장이 문화제조창으로 … 국토부 도시재생사업 30선 발간
담배공장이 문화제조창으로 … 국토부 도시재생사업 30선 발간
  • 이상종 기자
  • 승인 2020.03.16 18:0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토교통부
ⓒ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지역에서 추진되고 있는 도시재생사업 중 30곳을 선별해 '2020 도시재생사업 30선'을 발간했다.

흩어져 있던 각 지역의 도시재생 사례들을 한데 모아 엮은 첫 시도다. 모범사례들을 공무원·센터·일반 주민 등에 공유해 각 사업 추진에 참고할 수 있도록 하려는 취지다.

사례집은 2014년부터 진행된 도시재생사업 가운데 지자체가 추천한 사례를 지역별로 선별했다. 구체적인 성과와 내용을 직관적으로 표출, 도시재생을 쉽게 이해하고 체감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사업추진 지자체와 담당 센터의 연락처도 기재해 추진 노하우 등 궁금한 사항을 누구나 쉽게 문의할 수 있도록 했다.

▲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도시재생사업 가운데 한 곳인 충북 청주시 내덕동에 위치한 연초제조창, 담배를 만들던 곳이 '문화제조창'으로 변신했다. ⓒ 서동명기자
▲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도시재생사업 가운데 한 곳인 충북 청주시 내덕동에 위치한 연초제조창, 담배를 만들던 곳이 '문화제조창'으로 변신했다. ⓒ 서동명기자

사례집은 통영 등 도시재생 5개 유형 23곳(포항 재난대응형 포함)과 순천 등 2014∼2016년의 근린재생 7곳의 성과를 두루 담았다.

이번 사례집은 지자체와 도시재생지원센터 등에 배포된다. 국토교통부(molit.go.kr)와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city.go.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성균 국토부 도시재생역량과장은 "사례집이 지자체와 주민들이 사업추진을 할 때 활용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전국에 흩어져 있는 좋은 사례들을 서로 비교해 보면서 얻은 영감이 사업 진행에 큰 도움이 될 것 판단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0-03-17 06:22:10
옜것을 보고 참고하라 책발간 전시 누구나 다 볼수가 있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