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속보] 교육부, 초중고 개학 2주일 더 연기 … 학원도 휴업 권고
[코로나19 속보] 교육부, 초중고 개학 2주일 더 연기 … 학원도 휴업 권고
  • 안현선 기자
  • 승인 2020.03.02 16:17
  • 댓글 3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교육부가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을 2주더 연기하기로 했다. ⓒ 교육부
▲ 교육부가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을 2주더 연기하기로 했다. ⓒ 교육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전국 유치원과 초·중·고교 개학이 2주일 더 연기됐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개학을 2주일 추가로 연기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에따라 전국 학교 개학일은 오는 23일로 미뤄졌다.

교육부는 지난달 23일 전국 학교 개학을 1주일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정부가 전국 단위로 휴업령을 내린 것은 처음 있는 일이다.

개학 연기 기간에 유치원과 초등학교의 긴급돌봄 교실은 열린다.

유 부총리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를 둔 학부모를 위해 정부는 코로나19 상황이 종료할 때까지 최대 10일의 자녀돌봄휴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최대 5일에 대해 50만 원까지 자녀돌봄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각 학교는 수업 일수를 확보하기 위해 개학이 미뤄진 3주만큼 여름방학·겨울방학을 줄일 예정이다.

교육부는 학원도 휴원하도록 재차 권고할 방침이다.

교육부와 시·도 교육청 합동으로 펼치던 학원 현장 점검에 지방자치단체를 참여시켜 점검을 강화한다. 

교육부는 대학교의 경우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등교하는 집합수업을 지양하고 온라인수업(원격수업), 과제물 대체 수업 등 '재택 수업'을 실시하라고 권고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sy1146 2020-03-07 08:38:30
보호하기 위하여 잘 해습니다

제노비아 2020-03-02 17:21:28
출근하고싶어용

ㅇㅇ 2020-03-02 16:46:58
학교가고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