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모금 마시면 0.5cm 쑥쑥' 가짜 체험기 유포 업체 수사의뢰
'한 모금 마시면 0.5cm 쑥쑥' 가짜 체험기 유포 업체 수사의뢰
  • 김희리 기자
  • 승인 2020.02.27 10:33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키 성장 광고를 한 적발제품 ⓒ 식약처
▲ 키 성장 광고를 한 적발제품 ⓒ 식약처

일반 식품을 섭취하고 "키가 컸다"는 광고가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반식품을 어린이 키 성장에 도움을 준다고 광고한 업체 32곳과 제품 21개를 적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식약처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판매 사이트 차단을 요청하고, 고의‧상습 위반업체는 고발할 예정이다.

건강기능식품 판매업체와 일반식품 광고업체는 개학철을 노리고 어린이 선물용 제품을 '키 성장 기능성'이 있는 것처럼 홍보했다.

최근 유튜브 등 SNS에서 제품을 섭취하고 키가 컸다고 광고한 체험기 영상은 사법당국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해외 직구·구매대행 제품을 감시하고 일반식품 제품명에 '키 성장' 문구를 넣은 물품은 제품명을 바꾸도록 했다.

적발된 업체는 판매원이 SNS에 '키 성장' 문구를 넣거나 동물실험으로 인정받은 특허물질이 있다고 광고했다. 비타민류, 아연만을 사용했지만 키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광고한 업체도 있었다.

식약처는 △어린이 키 성장 효과를 광고한 일반식품 445건 △건강기능식품 심의 위반 광고 219건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이외의 광고 53건 등을 적발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건강기능식품 마크와 기능성이 무엇인지 확인한 뒤 구매해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