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중국유학생 대비 '코로나19 전담구급차' 4대 배치
전북도, 중국유학생 대비 '코로나19 전담구급차' 4대 배치
  • 서경원 기자
  • 승인 2020.02.24 14:23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9 구급차 ⓒ 전북소방본부
▲ 119 구급차 ⓒ 전북소방본부

전라북도는 코로나19 관련 중국인 유학생을 격리하는 대학 기숙사에 코로나19 전담구급대를 배치하겠다고 24일 밝혔다.

새학기를 맞아 중국인 유학생 3800여명이 전북도내 대학의 기숙사로 돌아올 예정이다. 이에 따라 유증상자 발생 등에 대비하기 위해 코로나19 전담구급차 4대를 전진배치한다.

배치는 중국인 유학생이 200명 이상 될 경우로 전북대·군산대·원광대·우석대 4곳이다.

전담구급대는 유증상자를 선별진료소로 이송하고 귀가조치까지 실시해 감염증이 지역사회로 전파될 만약의 사태에 대비한다.

아울러 전북소방본부는 지난 15일 중국인 유학생 이송 대응을 위해 중국 유학생이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음압 이송 들것을 재배치했다.

홍영근 소방본부장은 "중국인 유학생 이송에 전라북도소방본부가 적극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코로나19 확산을 막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헌혈 2020-02-25 09:21:46
더 증차해야 하는것 같은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