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신종 코로나 하루 사망 100명·누적 사망 1천명 첫 돌파"
중국 "신종 코로나 하루 사망 100명·누적 사망 1천명 첫 돌파"
  • 김희리 기자
  • 승인 2020.02.11 09:55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민들이 마스크를 한 채 기차를 타기 위해 대합실 의자에 앉아 있다. ⓒ 서경원 기자
▲ 시민들이 마스크를 한 채 기차를 타기 위해 대합실 의자에 앉아 있다. ⓒ 서경원 기자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으로 하루 100명이 숨지면서 누적 사망자가 1000명을 돌파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11일 0시 현재 전국 31개 성에서 신종 코로나 누적 확진자가 4만2638명, 사망자는 1016명이라고 발표했다.

중국 전역에서 확진자는 하루 전보다 2478명, 사망자는 108명이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규 사망자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7일과 8일 각각 80명, 9일 90명, 10일에는 100명 선을 넘어섰다. 위중한 환자들이 많아 사망자가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발병지인 우한(武漢)이 포함된 중국 후베이(湖北)성은 10일 하루 동안 신종 코로나 확진자는 2097명, 사망자는 103명 늘었다.

우한에서만 새로 늘어난 확진자와 사망자가 각각 1552명과 67명으로 나타났다.

10일까지 후베이성 전체의 누적 확진자는 3만1728명, 사망자는 974명으로 사망률은 3.07%다. 중국 전체로 보면 신종 코로나 확진자 가운데 7333명이 위중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금까지 3996명이 완치 후 퇴원해 현재 치료 중인 전체 확진자는 3만7626명이다.

중국 본토 밖 중화권에서도 70명의 누적 확진자가 발생했다. 홍콩에서 42명(사망 1명), 마카오에서 10명, 대만에서 18명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민 2020-02-11 14:34:08
자기 자리만 신경쓰는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