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 설맞이 떡국 봉사
[포토뉴스]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 설맞이 떡국 봉사
  • 남철우 기자
  • 승인 2020.01.23 10:0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미자 대전서부소방서 여성의용소방대장이 22일 장애인 복지시설인 행복마을에서 설맞이 떡국을 끓이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정미자 대전서부소방서 여성의용소방대장이 22일 장애인 복지시설인 행복마을에서 설맞이 떡국을 끓이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유해용  신임 대전서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장이 22일 행복마을에서 중증장애인에게  떡국을 나눠주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유해용 신임 대전서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장이 22일 행복마을에서 중증장애인에게 떡국을 나눠주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송인흥 대전서부소방서장이 22일 행복마을에서 중증장애인에게  떡국을 주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송인흥 대전서부소방서장이 22일 행복마을에서 중증장애인에게 떡국을 주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유해용 대전서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장이 22일 행복마을에서 중증장애인에게 떡국을 갖다주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유해용 대전서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장이 22일 행복마을에서 중증장애인에게 떡국을 갖다주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가 22일 문화2동사무소를 찾아 쌀·떡국·라면을 기증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 대전서부소방서 의용소방대가 22일 문화2동사무소를 찾아 쌀·떡국·라면을 기증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대전서부소방서

대전서부소방서가 22일 관내 장애인 복지시설인 행복마을에서 떡국을 제공하고, 문화2동사무소에서 쌀·떡국·라면을 기증했다고 이날 밝혔다.

유해용 신임 서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장은 취임식 때 불우이웃을 돕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의용소방대원은 관내 원정동 중증장애시설인 행복마을을 방문해 떡국을 나눴다. 문화2동 행복복지센터는 불우이옷을 위한 쌀, 라면 등을 받았다.

유해용 남성의용소방대장은 "관내 불우이웃과 함께 하는 의용소방대가 될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봉사활동을 하겠다"며 "참여해준 송인흥 대전서부소방서장과 관계자, 의용소방대원께 감사하다. 화재 없는 지역사회와 사랑과 봉사가 넘치는 의용소방대가 되도록 안전지킴이 임무를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열병 2020-01-25 17:33:10
효자효녀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