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종로 N호텔 화재 … 투숙객 42명 대피
서울 종로 N호텔 화재 … 투숙객 42명 대피
  • 김희리 기자
  • 승인 2020.01.05 16:58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불이 난 N호텔 4층 객실 욕실 ⓒ 서울 종로소방서
▲ 불이 난 N호텔 4층 객실 욕실 ⓒ 서울 종로소방서

서울시 종로구 낙원동 호텔에서 오전 6시 46분쯤 화재가 났다.

종로소방서는 5일 오전 6시 46분쯤 호텔에서 화재가 나 투숙객이 대피했다고 이날 밝혔다.

화재는 지상 7층, 지하 1층 규모인 N호텔 4층 객실 욕실에서 발생했다. 불은 30여분 후인 오전 7시 14분쯤 진압됐다.

대피한 투숙객 42명 가운데 2명은 연기를 흡입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서는 욕실 환풍기에서 전기 이상으로 불이 시작했을 가능성을 두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0-01-06 08:38:54
환풍기도 오래되면 숙박업소는 가라주어야한다 손님들이 키고 그대로나두기때문에 회재 위험이 뒤따른다

가자 2020-01-05 20:52:12
사람 피해가 없기를